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탤런트 지소연이 일상을 공유했다.

지소연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연룩 오늘의 #OOTD 입니다"라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파란 하늘 덕에 설레는 마음으로 에쁜 가디건과 가방 꺼내들었어요. 요즘은 아침에 일어나면 오늘은 이거 먹어야지 하면서 아주 뚜렷하게 먹고 싶은 것들이 생각나요. 인생 최대의 몸무게를 찍었는데 그동안 살쪄도 이쁘다고 이야기했던 남편이 이제 진짜 다이어트 해야겠다고 이야기하네요. 너무 방심했어요. 그동안 진짜 괜찮은 줄 알았네요. 오늘은 머릿속에 떠오른 음식들을 아주 소량씩 즐겨보도록 할게요. 할 수 있겠지? 평생 다이어트 하던 나였는데 요즘은 왜 이렇게 힘든거죠?"라며 "모두들 월요일 화이팅"이라고 덧붙였다.

지소연은 이같은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소연은 환한 얼굴로 빌딩들 사이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마스크를 쓰지 않은 그의 주위에 다행히 사람은 한 명도 보이지 않는다. 종아리 아래까지 오는 원피스에 스트랩 슈즈를 신고 하늘색 카디건을 걸친 그의 몸매는 곧 부러질 듯 가냘프다.

한편 지소연은 2017년 송재희와 결혼했다. 부부는 유튜브 채널 '열쩡부부'를 통해 팬들과 소통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