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우빈 인스타그램
사진=김우빈 인스타그램


배우 김우빈이 촬영 현장에서 멋진 모습을 자랑했다.

김우빈은 9일 자신의 SNS에 별다른 멘트 없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촬영 중인 김우빈의 모습이 담겨 있다. 하늘거리는 셔츠를 입고 회색 바지를 입은 김우빈은 촬영 중에도 특유의 훈훈함을 자랑하고 있다.

김우빈은 최동훈 감독의 영화 ‘외계+인’에 출연한다. 7년째 열애중인 김우빈과 신민아는 노희경 작가의 신작에 공동 출연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