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부부 투샷
"태어나서 잘한 것"
애틋한 가족애
진태현 박시은 / 사진 = 진태현 인스타그램
진태현 박시은 / 사진 = 진태현 인스타그램


진태현 박시은 / 사진 = 진태현 인스타그램
진태현 박시은 / 사진 = 진태현 인스타그램
배우 진태현이 어버이날 소감을 전했다.

8일 진태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버이날. 진태현 태어나서 잘한 거 대학간 것도 공채합격한 것도 드라마 영화 주조연 찍은 것도 광고 찍은 것도 아니라 박시은과 결혼해서 박다비다 낳은 거 #어버이날 #럽스타그램 #딸스타그램 #가족스타그램"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진태현과 아내 박시은의 모습이 담겨 있다. 두 사람은 딸 다비다 양이 선물한 것으로 보이는 카네이션 박스를 들고 미소를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진태현과 박시은은 2년 전 딸 박다비다 양을 입양했다. 진태현 박시은 가족은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며 일상을 공개한 바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