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동혁·더보이즈 주연·SF9 유태양은 밀접 접촉자 분리

더보이즈·밀접 접촉자 3인 외 스케줄 예정대로 진행
'킹덤' 라인업./사진=각 소속사 제공
'킹덤' 라인업./사진=각 소속사 제공


엠넷 '킹덤 : 레전더리 워'에 출연 중인 그룹 비투비, 아이콘, SF9, 더보이즈, 스트레이키즈, 에이티즈가 멤버 전원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

다만, 확진된 댄서와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아이콘 동혁, SF9 유태양, 더보이즈 주연 등은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예방 차원에서 오는 18일 오후 12시까지 자가격리를 유지할 예정이다.

이날 각 팀 소속사는 텐아시아에 "멤버 전원 및 스태프들이 지난 6일 선제적 코로나19 검사를 한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비투비, 아이콘, SF9, 스트레이키즈, 에이티즈 등은 밀접 접촉자로 구분된 멤버를 제외하고 모두 예정된 스케줄을 소화한다. 더보이즈의 경우 주연 외 멤버들도 오는 18일까지 스케줄을 전면 취소 결정했다.

한편, 지난 4월 진행된 '킹덤' 녹화에 참여했던 댄서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출연 중인 팀의 멤버와 스태프 전원은 선제적 예방 차원에서 코로나19 검사에 임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