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 떨어지는 동거 주인공 장기용과 연인 케미
태연 "이 드라마는 안보면 안될 것 같아"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26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tvN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의 주인공 장기용과 이혜리가 ‘퍼스트룩’ 매거진 화보를 통해 연인 케미를 뽐냈다.

이혜리는 6일 자신의 SNS에 화보 촬영 사진 몇장을 게시했다. 두 사람은 편안한 스타일의 옷을 입고 침대에서 애정어린 표정으로 누워있는 모습은 장기용이 이혜리의 무릎베게를 하고 있는 등 실제 연인 같은 분위기를 조성했다.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이 사진을 본 소녀시대 태연은 "이 드라마는 안보면 안될 것 같아"라는 댓글을 달았다. 누리꾼들은 "전국민이 실제 연인인 류준열 눈치 작전에 돌입했다"고 전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