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오전 음성 판정
"방역 지침 준수"
'보이스킹' 스태프 확진
배우 류필립 / 사진 = 피에이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류필립 / 사진 = 피에이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류필립이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3일 류필립의 소속사 피에이엔터테인먼츠 측은 "1일 '보이스킹' 확진자 관련하여 많은 분들이 걱정 하셨을 거라 생각한다. 류필립 씨는 제작진의 연락을 받고 당일 바로 인근 검사소에서 검사를 받고 3일 오전 음성판정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이어 "많은 분들이 걱정해 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류필립은 "많은 분들이 걱정해주신 덕분에 다행히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함께 촬영한 출연진 선후배 분들 제작진과 스태프 모든 분들이 아무 일 없기를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MBN '보이스킹'의 스태프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보이스킹' 출연자와 스태프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