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구 /사진=샛별당
손석구 /사진=샛별당


샛별당 엔터테인먼트가 배우 손석구와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센스8’에 출연하며 혜성처럼 대중 앞에 나타난 손석구는 샛별당 엔터테인먼트를 만나며 드라마 ‘마더’, ‘슈츠’, ‘60일, 지정생존자’, ‘멜로가 체질’, ‘D.P’ 등 다수의 작품에 연이어 출연하며 단시간 내에 배우로서 이름을 알리는데 성공했다.

특히 영화 ‘범죄도시2’로 타이틀 롤에 이름을 올리며 충무로의 대세로 단숨에 자리매김했다. 또 현재 국내에서 제작되고 있는 굵직한 작품들의 끊임없는 러브콜을 받고 있다.

샛별당 측은 “배우 손석구는 개성 있는 연기와 정형화되지 않은 표현력을 지닌 천재성 있는 아티스트”라며 “현재 작업하고 있는 작품들에 더욱 집중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연기 생활을 함께할 파트너가 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배우 손석구는 현재 영화 ‘범죄도시 2’ 개봉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D.P’ 공개를 앞두고 있다.


김예랑 텐아시아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