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열매 예종석 회장(왼쪽), 가수 솔지./사진제공=사랑의열매
사랑의열매 예종석 회장(왼쪽), 가수 솔지./사진제공=사랑의열매


가수 솔지가 사랑의열매 홍보대사가 됐다.

솔지는 28일 서울 중구 사랑의 열매 회관을 방문해 홍보대사 위촉식을 갖고 홍보대사 위촉패를 받았다.

솔지는 오는 5월 사랑의 열매 유튜브 채널에서 명예직원으로 변신, 모금 등 다양한 나눔 관련 업무를 체험하는 모습을 선보이며 홍보대서로 첫 행보에 나설 예정이다.

솔지는 "사랑의 열매는 어렸을때부터 친숙한 존재였고, 이제 가슴에 열매뱃지를 하고 활동하게 돼서 설레고 감사드린다"며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운 분들을 돕는 활동을 했었는데 이제부터 사랑의열매 홍보대사로서 더 많은 나눔을 알릴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훈훈한 소감을 밝혔다.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가수 솔지는 뛰어난 가창력의 가수이자 다양한 분야에서 선한 영향력을 펼치는 나눔 인플루언서로 활동해왔다"며 "앞으로 사랑의열매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우리 사회 전체에 희망을 전달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솔지는 2006년 그룹 투앤비(2NB)로 데뷔했으며, 2012년부터 아이돌 그룹 EXID로 활동하며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