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량./ 사진=인스타그램
박기량./ 사진=인스타그램


치어리더 겸 방송인 박기량이 골프장에서 남다른 미모와 몸매를 과시했다.

박기량은 지난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레드타이거의 기운을 받아 굿샷만 하고 싶다"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골프웨어를 입은 박기량은 특유의 탄탄하고 매끈한 몸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철저한 관리로 다져진 건강미 넘치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박기량./ 사진=인스타그램
박기량./ 사진=인스타그램
또한 박기량은 1991년생으로, 30대가 됐는데도 변함없이 아름다운 미모로 팬들을 설레게 했다.

박기량은 오는 6월 초 방송되는 MBC 스포츠 예능 '마녀들' 시즌2로 돌아온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