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욱, 새 둥지 찾았다
씨제스 엔터와 전속 계약
소속사 측 "지원 아끼지 않을 것"
배우 이재욱. /사진제공=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재욱. /사진제공=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재욱이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28일 보도자료를 통해 "브라운관에서 눈부신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이재욱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지닌 이재욱과 인연을 맺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 다양한 작품 활동과 여러 방면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재욱은 2018년 tvN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데뷔해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어쩌다 발견한 하루', '날씨가 좋으면 찾아 가겠어요' 등에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최근에는 KBS 2TV 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의 주연으로 낙점돼 차세대 스타로 주목받았다.

이재욱은 데뷔 후 짧은 기간 동안 여러 작품에서 자신만의 매력을 더한 완성형 캐릭터를 선보이며 연기력을 입증받았다. 이처럼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는 이재욱이 새 소속사를 만나 어떤 행보를 펼칠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최민식, 설경구, 오달수, 김명민, 박성웅 등이 소속돼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