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정경미 인스타그램
사진=정경미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정경미가 남편인 개그맨 윤형빈과 붕어빵인 딸의 얼굴을 공개했다.

정경미는 2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윤형빈 아닙니다! 윤 진 입니다"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최근 백일잔치를 한 딸 윤진 양의 모습이 담겼다. 누가 봐도 ‘윤형빈 딸’이라고 할 정도로 빼닮은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를 본 방송인 박슬기는 “나도 모르게 형부하고 불렀ㅋㅋㅋ”라고 댓글을 달아 웃음을 자아냈다.

정경미는 2013년 개그맨 윤형빈과 결혼해 이듬해 첫 아들을, 지난해 12월 28일 둘째 딸을 출산했다, 최근 JTBC 예능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연 중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