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나비 인스타그램
사진=나비 인스타그램


임신 중인 가수 나비가 만삭인 근황을 공개했다.

나비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점점 건장해지는 어깨와 튼실해지는 내 팔뚝. 괜찮아 조이만 건강하다면^^ 조이야 사랑해 #35w2d”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몸이 그대로 드러나는 검은색 나시 원피스를 입고 있는 나비의 모습이 담겼다. 임신 9개월 차인 나비의 뚜렷한 D라인과 불어난 체중으로 살이 오른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지금 이 순간을 즐겨요”, “너무 아름다우세요”, “안 튼실하신데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나비는 2019년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했다. 현재 임신 9개월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