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하나, '물어보살' 출연한 배우지망생
사망 비보에 애도 물결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했던 배우 지망생 조하나 / 사진=KBS Joy 방송 캡처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했던 배우 지망생 조하나 / 사진=KBS Joy 방송 캡처


KBS Joy 예능 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했던 배우 지망생 조하나가 보이스피싱 피해를 당한 후 괴로워하다 사망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조하나의 지인은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우를 꿈꾸던 작고 착한 아이 하나는 겨우 23살의 나이로 작은 꽃망울이 되어 하늘로 올라갔다"며 "200만원이 안 되는 돈을 보이스피싱으로 잃고 홀로 괴로워하다 고통 없는 삶을 택했다"고 전했다.
조하나의 지인이 자신이 SNS를 통해 조하나와 찍은 사진과 함께 추모글을 올렸다. / 사진=SNS
조하나의 지인이 자신이 SNS를 통해 조하나와 찍은 사진과 함께 추모글을 올렸다. / 사진=SNS
조하나는 지난해 5월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의뢰인으로 출연했다. 그는 어린시절 부친의 폭력과 도박으로 부모는 이혼했고, 부모의 이혼 과정에서 자신의 출생신고가 돼지 않아 19살이 돼서야 주민등록번호를 찾은 사연을 털어놨다. 뒤늦은 출생신고로 인해 그는 초등학교, 중학교, 고등학교에서 정규 교육을 받지 못했고, 대신 독학으로 검정고시를 준비해 합격했다고 밝혔다. '무엇이든 물어보살' MC들의 조언에 조하나는 큰 힘을 얻어갔고, 네티즌들도 밝고 씩씩한 그를 응원했다.

방송 이후 조하나는 유튜트 채널을 통해 팬들과 소통해왔으나 현재는 영상이 모두 삭제된 상태다. 네티즌들은 안타까운 비보에 애도를 표하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