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채리나 인스타그램
사진=채리나 인스타그램


사진=채리나 인스타그램
사진=채리나 인스타그램
그룹 룰라 출신 채리나가 빛나는 꿀피부를 공개했다.

채리나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쬐끔(조금) 피부가 좋아보여서"라며 두 장의 셀카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채리나의 초근접 셀카가 담겨 있다. 주름 하나 없는 매끈한 도자기 피부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는 "노력은 배신 안하는 거 맞는거죠?"라며 평소 피부관리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음을 암시했다.

한편 채리나는 지난 2016년 6살 연하인 야구선수 박용근과 결혼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