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동생' 이지안 "살인자 꼭 잡을게"…반려견 독약 테러 피해 호소 [TEN★]


'이병헌 동생' 이지안 "살인자 꼭 잡을게"…반려견 독약 테러 피해 호소 [TEN★]
'이병헌 동생' 이지안 "살인자 꼭 잡을게"…반려견 독약 테러 피해 호소 [TEN★]
사진=이지안 인스타그램
사진=이지안 인스타그램
배우 이병헌의 동생인 방송인 이지안이 자신의 반려견이 독약 테러로 죽임을 당했다고 호소했다.

이지안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새끼 사랑하는 둥이야. 꿈에서 '사랑해 엄마'라고 해줘서 너무 고마워. 엄마가 나쁜 살인자 놈을 꼭 잡을 거야. 너무 보고싶고 미안하고 사랑해"라고 글을 올렸다. 이어 "경찰분들, 착한 아이들한테 몹쓸 짓하는 나쁜 놈들 꼭 잡아주세요"라고 적었다. 지인들과 네티즌들이 "무슨 일이냐"고 걱정하자 이지안은 "어떤 놈이 담 넘어 독약을 던졌다"고 설명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반려견 둥이와 함께 있는 이지안의 모습이 담겨있다. 억울한 죽임을 당한 귀엽고 사랑스러운 반려견의 살았을 적 모습이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네티즌들은 "범인이 꼭 잡히길", "둥이가 좋은 곳으로 갈 수 있길 함께 기도하겠다" 등 댓글을 남겨 이지안을 위로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