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우, 개봉 앞두고 영화 홍보
서예지 불참한 시사회 현장 공개
"모두 좋은 기억으로 웃을 수 있길"
'내일의 기억' 배우 김강우(오른쪽)/ 사진=인스타그램
'내일의 기억' 배우 김강우(오른쪽)/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김강우가 영화 '내일의 기억' 개봉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김강우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일의기억' 오늘 개봉한다. 모두에게 좋은 기억으로 남아 웃을 수 있기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김강우는 '내일의 기억' 언론 배급 시사회에 참석해 밝게 웃고 있다. 당시 행사에는 상대 배우 서예지가 갑작스럽게 불참 소식을 알렸지만 김강우는 취재진의 질문에 성실히 답해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서예지는 과거 연인이었던 배우 김정현이 MBC 드라마 '시간' 촬영 당시 태도 논란의 배후로 지목되면서 도마 위에 올랐다. 이후 학교 폭력, 매니저 갑질 등 각종 사생활 폭로가 쏟아져 곤혹을 치루고 있다.

이에 서예지는 시사회 전날 돌연 불참을 결정했고, 김강우가 이를 만회하기 위해 행사장에서 고군분투했다는 후문이다.

'내일의기억'은 김강우와 서예지가 주연으로 열연한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다. 기억을 잃고 미래가 보이기 시작한 '수진'(서예지)가 혼란스러운 기억의 퍼즐을 맞춰갈수록 남편'지훈'(김강우)의 충격적인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21일 개봉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