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성, 다이어트 방법 공개
"무탄수 다이어트, 몸 상하는 지금길"
"요요로 일주일에 5~6kg 찌기도"
사진=혜성이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혜성이 유튜브 영상 캡처.


방송인 이혜성이 빵 때문에 다이어트가 힘들었다고 밝혔다.

이혜성은 2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혜성이'에 '빵으로 찐 10kg 빵으로 빼기. 빵순이 다이어트 샐러드. 요요를 반복하며 깨달은 것들. 유지어터의 삶'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이혜성은 “빵을 곁들인, 빵을 먹으면서 할 수 있는 (다이어트) 샐러드 식단을 같이 만들어 보려고 한다”고 밝혔다.

그는 샐러드 볼에 미니 토마토 2종과 올리브를 넣고. 애플민트, 빻은 바질과 다진 마늘을 넣었다. 여기에 올리브 오일을 듬뿍 넣고 에어프라이어에 돌린 빵과 후추, 라코타 치즈를 넣어 샐러드를 완성했다.

그는 빵 샐러드를 시식하며 "빵 때문에 10kg 가까이 찐 적이 있었다"고 털어놨다. 이를 듣던 언니 역시 "너 아나운서 되고 나서도 10kg 쪘잖아"라고 거들었다.

이혜성은 "반복이 너무 심했다. 요요가 일주일 사이 5~6kg 왔다갔다 한 적도 있다. 빵을 폭식해서 그런 거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무탄수 다이어트를 해서 살을 단기간에 빼고 성공한 뒤 빵 폭식을 하니까 또 살이 쪘다. 빵을 끊고, 빼고, 찌고 이게 무한 반복이었다. 20대를 거의 뺐다, 쪘다 하면서 보냈다"고 회상했다.

이혜성은 “평소에 꾸준히 담백한 빵을 조금씩 먹고, 밥을 먹지 않는다면 충분히 다이어트를 할 수 있다. 무탄수 다이어트를 했을 때는 몸에 힘이 하나도 없고, 중량도 못 치겠더라. 장기적인 다이어트에는 도움이 안 되고 몸이 상하는 지름길”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다이어트 보조제도 많이 먹었다. 지금은 안 먹는다. 보조제 보다는 오메가3, 마그네슘 정도 챙겨 먹는다. 촬영 전날, 전전날에는 과일이랑 단백질 위주로 먹고, 평소에는 빵을 같이 먹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혜성은 "먹는 것만큼 중요한 게 운동이다. 나도 근력 운동을 계속 하고 있다. 20대 초반보다 확실히 살이 덜 찐다. 무식하게 굶고 줄넘기 만개씩 했을 때는 오히려 살이 쪘는데, 이제는 안정적으로 유지가 된다"고 밝혔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