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재시 인스타그램
사진=재시 인스타그램


축구선수 이동국 딸 재시가 장난기 가득한 일상을 공개했다.

재시는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스꽝스러운 이모티콘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모델 지망생인 재시는 다양한 표정과 포즈를 취하며 카메라를 응시했다. 제법 프로다운 눈빛과 분위기는 감탄을 자아낸다.

하지만 재시는 마지막 사진에 깜짝 반전을 숨겨놓았다. 눈을 위로 치켜뜨며 엽기적인 표정을 연출한 것. 중학생 소녀의 귀여운 장난이 미소를 선사한다.
사진=재시 인스타그램
사진=재시 인스타그램
이를 본 아빠 이동국은 재시가 올린 것과 같은 이모티콘의 댓글을 달며 사랑스러운 딸의 장난에 맞장구 쳤다.

한편 이동국 가족은 KBS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큰 인기를 모았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