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차예련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차예련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차예련이 가족과 함께하는 행복한 일상을 자랑했다.

차예련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꺄르륵. 꿀 뚝뚝 내 사랑들. 사랑해, 사랑해, 사랑해"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올렸다. 주상욱·차예련 가족은 푸른 바다가 보이는 곳으로 여행을 간 듯한 모습이다. 영상에서 주상욱은 쪼그려 앉아 딸의 그네를 밀어주고 있다. 모자와 마스크를 쓴 주상욱의 표정이 잘 보이진 않아도 딸을 향한 아빠 주상욱의 사랑이 느껴진다. 딸은 연신 "꺄아~"라며 즐거워하고, 그 모습을 지켜보는 차예련 역시 행복한 듯 웃음 소리를 낸다. 단란한 가족의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흐뭇하게 만든다.

차예련과 주상욱은 2017년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