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 SNS 통해 근황 공개
논란 속에도 긍정적인 메시지
/사진=서현 인스타그램
/사진=서현 인스타그램


그룹 소녀시대의 서현이 근황을 전했다.

서현은 14일 자신의 SNS 계정에 "모두에게 좋은 일만 생기기를. Have a wonderful day"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현은 머리를 길게 늘어뜨린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수수하면서도 청순한 미모가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사진=서현 인스타그램
/사진=서현 인스타그램
앞서 서현은 최근 김정현의 태도 논란에 대한 최대 피해자로 지목됐다. 두 사람은 2018년 방영된 MBC 드라마 '시간'에서 연인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김정현은 당시 여자친구였던 서예지로부터 '스킨십 금지' 요구를 받고 서현을 홀대했다는 의혹을 받았다. 이로 인해 서현이 작품 촬영 때 몹시 힘들어했다는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이후 서현은 지난 11일 SNS를 통해 "내 사랑 내 사람들, 늘 고맙고 사랑해"라는 글을 남겼다. 해당 게시물에는 서현을 향한 응원 메시지가 쏟아져 화제를 모았다.

한편 서현은 최근 넷플릭스 영화 '모럴센스'(가제) 출연을 확정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