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창환, H&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빈센조'에서 노숙자 길벗으로 활약
배우 안창환./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안창환./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안창환이 H&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13일 H&엔터테인먼트 홍민기 대표는 “안창환은 연극 무대부터, 드라마, 영화에 이르기까지 장르를 불문하고 탄탄한 연기 내공을 자랑해온 실력파 배우”라며 “재능과 열정을 모두 갖춘 안창환이 연기 활동에 날개를 달고 대중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파트너로서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2008년 연극 ‘완득이’를 시작으로 연극 무대에서 활동해온 안창환은 2017년 JTBC ‘힘쎈여자 도봉순’으로 드라마에 입문,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영화 ‘걸캅스’, SBS ‘열혈사제’, JTBC ‘검사내전’, tvN ‘루카:더비기닝’ 등의 작품에서 개성 강한 연기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특히 안창환은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주인공 김제혁(박해수 분)을 위협하는 똘마니 역으로 대중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이어 SBS ‘열혈사제’에서는 순박한 외모 속 수준급의 무에타이 실력을 지닌 태국 출신 중국집 배달원 쏭삭을 맛깔스러운 연기로 그리며 실제 외국인이 아니냐는 오해를 살 정도로 변신의 귀재다운 면모를 보였다. 제12회 ‘코리아 드라마 어워즈’에서 남자 인기 캐릭터 상을, SBS '연기대상’에서 고규필, 백지원, 전성우와 함께 조연상 팀 부문을 수상하며 실력을 인정받기도.

최근에는 인기리에 방송 중인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에서 빈센조(송중기 분)와 금가프라자 사람들을 술렁이게 한 노숙자 길벗(길버트) 역으로 출연해 신 스틸러 활약을 톡톡히 펼쳤다.

H&엔터테인먼트에는 주지훈, 인교진, 정려원, 손담비, 소이현, 한보름, 정인선, 정수정, 곽동연, 강민아, 윤종석, 박혜은 등이 소속되어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