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실번제’를 도입해 깨끗한 기름의 기준을 세운 바른치킨이 브랜드 첫 모델로 배우 주지훈을 발탁했다고 전했다.

바른치킨은 고객이 믿고 먹을 수 있는 안전하고 맛있는 치킨을 조리하기 위해 국내에 ‘치킨실번제’를 도입했다. 치킨실번제는 고객에게 기름을 교체한 뒤 몇번제로 튀긴 제품인지 알려주는 제도다. 바른치킨을 운영하는 ㈜이루에프씨는 전용유 '좋아요'를 개발해 기름 1통(18L)마다 닭 58마리만 튀긴뒤 교체한다.

58마리라는 기준은 깨끗하고 맛있는 치킨의 기준을 찾기 위해 기름의 기준을 산가 1.0으로 정하고 이를 넘지 않는 치킨 마리수를 대기업 연구소와 함께 찾아낸 것이라고 업체측은 전했다.

바른치킨 관계자는 “브랜드 첫 전속 모델로 배우 주지훈을 발탁했다. 다양한 작품을 오가며 강렬한 매력을 선보인 주지훈과 바른치킨의 만남이 새로운 케미스트리를 만들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배우 주지훈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SBS ‘하이에나’ 등 다수의 작품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며 국내외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 영화 ‘사일런스(가제)’ 촬영을 마치고 현재는 tvN 드라마 ‘지리산’ 촬영 중이다.

김병두 기자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