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주년을 맞아 모인 카라 멤버들 /사진=인스타그램
14주년을 맞아 모인 카라 멤버들 /사진=인스타그램


그룹 카라가 14주년을 맞아 멤버들이 한 데 모였다.

지난 8일 박규리는 인스타그램에 "카라 데뷔 14주년 기념을 축하하며 모인 날"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박규리는 "시간이 흐른 만큼 더 많은 의미가 있었던 시간"이라며 "깜짝 선물로 꽃, 케이크를 준비해준 지영이 고마워"라고 인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카라 멤버 박규리, 한승연, 강지영, 니콜이 케이크를 둘러싸고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한 팬은 "구하라도 있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라며 아쉬워했다. 이에 박규리는 "하라는 4명 이상 집합금지라 못 온거로 하면 어떨까요"라고 말했고, 많은 팬들이 공감했다.

그룹 카라는 2007년 가요계에 데뷔한 후 '프리티 걸', '허니', '미스터', '루팡', '점핑' 등 다수의 곡을 히트시키며 국내외에서 큰 인기를 끌었다.

2014년 강지영과 니콜이 개인 활동을 위해 탈퇴했고, 허영지가 새 멤버로 활동했지만 2년 뒤 해체했다. 뚜렷한 이목구비와 스타성으로 인기를 끌었던 구하라는 2019년 11월 세상을 떠났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