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김지우 /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뮤지컬 배우 김지우 /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뮤지컬 배우 김지우가 155만 원짜리 텐트 예약 구매에 실패해 아쉬워했다.

김지우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와. 12시 땡 하자마자 들어가서 새로고침 누르며 대기했는데. 뜨자마자 바로 솔드아웃 실화인 거니"라며 "인기 대단하구나 정말"이라고 글을 적었다. 또한 "#클릭 전쟁 패배자"라고 해시태그를 달아 웃음을 자아냈다.

함께 공개한 캡처 이미지는 독특한 디자인의 텐트 예약 구매 페이지로, 가격은 155만 원이다. 준비된 물량이 다 판매된 듯 '현재 구매할 수 없는 상품'이라고 나온다.

이 글을 본 뮤지컬배우 아이비는 "이게 당최 뭔데. 가격도 장난 아니네"라는 댓글로 놀라움을 표했다.

김지우는 2013년 셰프 레이먼 킴과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