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태연/사진 = 텐아시아 사진DB-태연 인스타그램
가수 태연/사진 = 텐아시아 사진DB-태연 인스타그램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이 인간관계에 대해 "평생 숙제"라고 했다.

태연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태연은 여러 질문에 답하던 중 '인간 관계에 대해 한 줄 요약 조언 해주세요'라는 질문에 "평생 숙제"라고 답했다.

또 태연은 "탱구(태연 별명) 요즘 힘든 거 없니? 건강하니? 그저 행복했음 좋겠다"는 말에는 "저 잘 지내고 있어요 엄마"라고 적었다.

이어 "수학 때려치울까요?"라는 질문에 "수학은 때려치우는 게 맞아요"라고 다했고, "대학 가면 친구 생길 줄 알았는데 코로나19 때문에 사이버 대학 되어버렸어요"라는 토로에 "저도 사이버 가수"라고 공감했다.
/사진 = 태연 인스타그램
/사진 = 태연 인스타그램
이밖에도 태연은 '전 남친과 카공을 하고 있다'는 팬의 질문에 '미안한데 카공이 뭐냐'고 묻기도 하며 팬들과 소통을 이어갔다.

태연은 최근 tvN '도레미 마켓'에 고정 출연 중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