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도, '엘렌실라' 새 얼굴 됐다
브랜드 측 "추구하는 가치와 잘 맞아 선정"
배우 전미도. /사진제공=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전미도. /사진제공=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전미도가 화장품 브랜드 '엘렌실라'의 모델로 발탁됐다.

전미도는 실제 현장에서 보정이 거의 필요 없을 만큼 깨끗하고 투명하게 빛나는 피부로 스태프를 감탄케 했다는 후문이다.

광고 관계자는 "전미도가 보여준 삶에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가 명확하고 속도를 조절할 줄 아는 이미지가 엘렌실라가 추구하는 가치와 잘 맞아 모델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전미도는 "'엘렌실라' 모델로 발탁돼 기쁘다. 앞으로 '엘렌실라'와의 활동이 무척 기대된다"고 전했다.

전미도는 지난해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유쾌하면서도 똑 부러지는 캐릭터로 자신이 지닌 매력을 한껏 뽐내며 단숨에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임채홍 대표는 "전미도가 기업 브랜드 이미지 상승에도 기여할 수 있어 정말 영광이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로 돌아올 전미도에게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는 올 하반기 방영을 앞두고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