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기, 열애 사실 고백
유깻잎, SNS 통해 응원
"나쁘게만 바라보지 말아달라"
/사진=유깻잎 인스타그램
/사진=유깻잎 인스타그램


유튜버 유깻잎이 전 남편이자 유튜버 최고기의 열애를 응원했다.

유깻잎은 지난 30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최고기의 열애와 관련된 기사가 담겨 있다. 이에 유깻잎은 "나도 알고 있는 내용이다. 나쁘게만 바라보지 말고 응원해 달라. 영상 언급 전부터 나에게 이미 이야기해 줬던 부분이고, 나도 존중하고 매우 응원한다"고 전했다.
/사진=최고기 유튜브 채널 '최고기 ENTJ'
/사진=최고기 유튜브 채널 '최고기 ENTJ'
앞서 최고기는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 '최고기 ENTJ'를 통해 열애 사실을 고백했다. 그는 "방송에서 무턱대고 하는 것보다 밖에서 진지하게 이야기하는 게 좋을 것 같아서 꺼냈다. 내가 솔직하게 오픈하는 사람이라 이렇게 하는 게 맞을 것 같아서 얘기한다"고 말했다. 이어 "딸 솔잎은 모르고 유깻잎은 알고 있다"며 웃었다.

그러면서 "만난 지는 얼마 안 됐다. 풋풋하고 아름답고 예쁜 연애를 하고 있다"며 "어쩌다가 마주치고 만나다 보니 정도 생겼다. 내가 먼저 사귀자고 했는데 여섯 번 정도 까였다. 그러고 나서 사귀게 됐다. 사귄 지 별로 안 됐지만 여자친구가 있다고 하고 싶었다"고 털어놓았다.

한편 최고기는 유깻잎과 함께 지난해 방영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 출연한 바 있다. 다음은 유깻잎 인스타그램 전문이다.메세지가 너무 많이 오네요. 저도 알고 있는 내용입니다! 나쁘게만 바라보지 말아주시고 응원해 주세요

영상 언급 전부터 저에게 이미 이야기 해주셨던 부분이고 저도 존중하고 매우 응원합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