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모두는 존중받을 권리 있다"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도 아시아인 차별에 반대하는 'StopAsianHate' 운동에 동참했다.

방탄소년단은 30일 오전 트위터를 통해 #StopAAPIHate, #StopAsianHate란 해시태그를 달고 아시아인 차별에 반대하는 목소리를 냈다.

"사랑하는 가족을 잃은 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전합니다. 그리고 슬픔과 함께 진심으로 분노를 느낍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자신들도 겪었던 인종차별에 대해 설명했다. 방탄소년단은 "저희는 아시안이라는 이유로 차별을 당한 기억이 있습니다"며 "길을 걷다 아무 이유 없이 욕을 듣고, 외모를 비하당하기도 했습니다. 심지어 아시안이 왜 영어를 하느냐는 말도 들어보았습니다"라고 적었다.

이어 방탄소년단은 "저희의 경험은 바로 지금 일어나고 있는 일에 비하면 아주 사소합니다. 하지만, 그때 겪은 일들은 저희를 위축시켰고 자존감을 앗아가기도 했습니다"라며 "하물며 인종이 다르다는 이유로 증오와 폭력의 대상이 된다는 건 저희가 감히 표현할 수 없는 고통일 것입니다"라고 강한 어조로 말했다.

또한, 방탄소년단은 "지금 벌어지고 있는 일은 아시안으로서 저희의 정체성과 떼어서 생각할 수 없습니다. 사실 이런 이야기들을 꺼내놓기까지, 또 저희의 목소리를 어떻게 전할지 결정하기까지 많은 고민이 있었습니다"라면서도 엄중히 주장을 이어갔다.

"결국, 우리가 전달해야 할 메시지는 분명합니다"라는 방탄소년단은 "우리는 인종차별에 반대합니다. 우리는 폭력에 반대합니다. 나, 당신, 우리 모두는 존중받을 권리가 있습니다. 함께 하겠습니다"라고 아시아인뿐 아닌 모든 인종 차별에 강한 반대의 뜻에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지난 16일(현지시간) 미국 애틀랜타에서는 한인 등 아시아계 여성 6명을 포함해 8명의 희생자가 발생한 총격 사건이 벌어졌다.

이 사건을 시작으로 세계 곳곳에서는 아시아인에 대한 혐오 및 폭력 사건이 잇따라 이어지며 '아시아인 혐오'가 세계적인 문제로 떠올랐다. 이에 각종 SNS를 통해 '아시아인 혐오를 멈춰라'(#StopAsianHate)는 해시태그로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인종 혐오범죄를 비판하는 운동이 확산되고 있다. 이하 방탄소년단 글 전문사랑하는 가족을 잃은 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전합니다. 그리고 슬픔과 함께 진심으로 분노를 느낍니다.

저희는 아시안이라는 이유로 차별을 당한 기억이 있습니다. 길을 걷다 아 무 이유 없이 욕을 듣고, 외모를 비하당하기도 했습니다. 심지어 아시안이 왜 영어를 하느냐는 말도 들어보았습니다.

저희의 경험은 바로 지금 일어나고 있는 일에 비하면 아주 사소합니다. 하지만, 그때 겪은 일들은 저희를 위축시켰고 자존감을 앗아가기도 했습니 다. 하물며 인종이 다르다는 이유로 증오와 폭력의 대상이 된다는 건 저희가 감히 표현할 수 없는 고통일 것입니다.

지금 벌어지고 있는 일은 아시안으로서 저희의 정체성과 떼어서 생각할 수 없습니다. 사실 이런 이야기들을 꺼내놓기까지, 또 저희의 목소리를 어 떻게 전할지 결정하기까지 많은 고민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결국, 우리가 전달해야 할 메시지는 분명합니다.

우리는 인종차별에 반대합니다. 우리는 폭력에 반대합니다. 나, 당신, 우리 모두는 존중받을 권리가 있습니다. 함께 하겠습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