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지윤, 광고 찍는다
뜨거운 인기 입증
대세 행보ing
가수 홍지윤/ 사진=린브랜딩 제공
가수 홍지윤/ 사진=린브랜딩 제공


TV조선 ‘미스트롯2’ 출신 가수 홍지윤이 생애 첫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홍지윤은 최근 종근당건강 '오르네 듀얼스킨'의 새로운 모델로 낙점받았다.

홍지윤은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한 ‘미스트롯2’에서 최종 선(善)에 오르며 전국민적인 사랑을 받았다. 바비인형 같은 외모와는 달리 단단하면서도 선굵은 음색이 돋보이는 반전 매력으로 화제를 모았다.

특히 매 경연마다 사랑스러움부터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까지 팔색조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남녀노소 모든 연령대의 사랑을 받았다. 홍지윤은 경연이 끝난 직후 바로 광고계를 접수하며 승승장구하고 있어 앞으로의 행보에 대한 기대가 모으고 있다.

종근당건강 측은 “홍지윤은 여리여리한 체구에서 나오는 목소리라고는 상상할 수 없을 만큼 힘있는 목소리를 지니고 있다”며 “이러한 반전 매력이 브랜드 이미지와 부합해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홍지윤은 ‘미스트롯2’ 이후 다양한 예능프로그램과 라디오를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광고계의 러브콜이 쇄도하며 대세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