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들 사진까지?
SNS 사진으로 '사칭'
사칭 계정에 경고
율희 / 사진 = 율희 인스타그램
율희 / 사진 = 율희 인스타그램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SNS 사칭에 경고했다.

29일 율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꾸 나인척 사칭하고 다니지 마세요 몇번째야 이게.."라며 "내 인스타 사진 퍼가니까 이거 보겠지만 내가 굳이 하나하나 사칭계정들 찾아서 하지말라고 하기도 유난떠는 것 같아서 그냥 그러려니 했어요. 끝도 없으니까"라고 답답함을 드러냈다.

이어 "근데 이 방, 저 방 다니면서 분란일으키고 다니나본데 인간적으로 우리 애기들 사진 쓰면서, 나인 척하면서 그렇게 하고 다니지 맙시다"라고 덧붙였다.

율희는 걸그룹 라붐 출신으로, 지난 2018년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결혼해 슬하에 1남2녀를 두고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