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연, 솔직한 인터뷰 공개
연극 '스폐셜 라이어'서 바바라 役
"주조연에 크게 연연하지 않는다"
배우 이주연. /사진제공=샘터
배우 이주연. /사진제공=샘터


배우 이주연의 솔직한 인터뷰가 25일 공개됐다.

연극 '스페셜 라이어'에서 커리어우먼 바바라 역으로 활약 중인 이주연은 "SBS 드라마 '하이에나' 이후 1년여 만에 임한 작품이다. 그동안 맡았던 역할들보다 비중이 커서 열심히 준비했다"면서 "극의 후반으로 갈수록 바바라의 감정이 고조되는데, 그 부분에 특히 중점을 두고 연습했다"고 설명했다.

배우로서 꾸준한 작품을 이어오고 있는 이주연은 "내가 흥미를 갖고 표현할 수 있는 역할인지가 나에게는 큰 판단 기준"이라며 "누구나 영화를 볼 때 주인공만 보지 않지 않나. 등장인물이 모두 제 몫의 가치를 지니고 있으니 주, 조연에 크게 연연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그동안 연예인, 회사 CEO 같은 캐릭터를 주로 맡아서 의상이 화려했는데, 이젠 겉모습이 아닌 깊은 내면 연기를 보여주고 싶다"고 덧붙였다.
이주연,. /사진제공=샘터
이주연,. /사진제공=샘터
이주연은 다양한 취미 활동이 연기력을 쌓는 데 도움이 되는지 묻자 "취미 활동을 통해 '아, 난 이럴 때 즐거워지는구나' 하고 나에 대해 하나 더 배우게 된다"며 "내가 어떤 사람인지를 아는 것, 그 연장선에서 보면 분명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행복해지려는 노력을 전보다 많이 하고 있다. 20대에는 슬프고 힘들어야 삶의 자양분이 만들어진다고 생각했다"며 "지금은 예쁜 것만 보고 좋은 감정을 느끼면서 밝은 에너지를 주는 배우로 사람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스페셜 라이어'는 내달 25일까지 백암아트홀에서 만나볼 수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