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하퍼스 바자 제공
/사진 = 하퍼스 바자 제공


가수 현아가 말괄량이 삐삐로 변신했다.

24일 공개된 화보에서 현아는 해바라기가 가득한 동화 같은 공간 속에서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현아는 보는 이를 웃음 짓게 하는 사랑스러운 표정과 포즈, 또 말괄량이 삐삐를 연상케 하는 레드 컬러의 헤어로 독특한 느낌을 줬다.
/사진 = 하퍼스 바자 제공
/사진 = 하퍼스 바자 제공
/사진 = 하퍼스 바자 제공
/사진 = 하퍼스 바자 제공
특히 현아는 매 컷마다 룩에 어울리는 헤어 스타일을 제안하고, 또 다채롭게 연출하며 열정을 보여줬다는 후문.

현아는 최근 '아임 낫 쿨'(I'm Not Cool)로 컴백해 활동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