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자성, 앤디엠 전속 모델 발탁
훈훈한 비주얼, 광고계 러브콜
배우 구자성/사진=앤디엠
배우 구자성/사진=앤디엠


배우 구자성이 화장품 브랜드 전속 모델로 발탁되며 대세를 입증했다.

22일 앤디엠(&dm)은 구자성의 모델 발탁 소식과 함께 훈훈한 비주얼이 돋보이는 광고 지면 사진을 공개했다.

앤디엠은 건강한 피부를 위한 일상의 시작이라는 뜻으로 진정성을 내세워 건강한 피부의 밸련스를 위하는 코스메틱 브랜드다. 구자성이 모델로 발탁된 센서티브 3종 라인은 어성초 추출물을 베이스로, 마스크로 지친 피부에 활력을 전하는 제품으로 기획됐다.

광고 지면 속 구자성은 여심을 사로잡는 훈훈한 비주얼과 함께 특유의 여유가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근접 촬영에도 굴욕 없는 미모에 건강하고 맑은 피부로 현장에서도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배우 구자성/사진=앤디엠
배우 구자성/사진=앤디엠
엔디엠 측은 "구자성의 훈훈한 마스크와 건강한 이미지가 브랜드와 좋은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낼 것으로 기대해 모델로 영입하게 됐다"고 발탁 이유를 밝혔다.

구자성은 소속사를 통해 "하루 종일 마스크를 쓰는 게 일상이 된 만큼 많은 분들이 건강한 피부에 관심을 더 갖게 된 것 같다"며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구자성은 2015년 패션 모델 데뷔 후 드라마 '미스티', '초면에 사랑합니다', '우리, 사랑했을까'에 연이어 출연하며 배우로서 입지를 다져 나가고 있다. 훤칠한 키에 세련된 비주얼로 작품 뿐 아니라 광고계에서도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