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우, SNS 통해 근황 공개
최근 에릭·김동완 불화설 제기
종결 후 팬들 향한 애틋한 마음
/사진=이민우 인스타그램
/사진=이민우 인스타그램


그룹 신화의 이민우가 팬들을 향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이민우는 지난 21일 자신의 SNS 계정에 "보고 싶은 신화창조"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민우는 노을 진 강가를 바라보고 있다. 이어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콘서트 현장을 올리며 당시를 회상했다. 특히 최근 멤버 에릭과 김동완의 불화설이 제기되면서 논란이 됐던 만큼 팬들에 대한 이민우의 애정이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에릭은 지난 14일 SNS를 통해 김동완을 공개 저격하며 신화 내 불화설을 언급했다. 이에 김동완은 직접 만나 이야기하자는 입장을 밝혔다. 이후 두 사람은 직접 술자리를 갖고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음을 전했다.

그 결과, 에릭과 김동완은 오랜 갈등을 풀고 다시금 열의를 다졌음을 알리며 불화설을 종결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