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준현, 전속계약 체결
"전폭적 지원 아끼지 않을 것"
개그맨 김준현./사진제공=SM C&C
개그맨 김준현./사진제공=SM C&C


개그맨 김준현이 SM C&C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SM C&C 측은 22일 “푸근하고 친근한 매력을 지닌 김준현이 SM C&C의 새 식구가 됐다”며 “앞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준현은 2007년 KBS 22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 KBS ‘개그콘서트’, tvN ‘SNL 코리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채널A ‘도시어부2’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개그와 연기, 순발력 있는 콩트까지 다 되는 예능감을 뽐내며 ‘호감형 뚱보’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또한 ‘맛있는 녀석들’, ‘백종원의 3대 천왕’ 등 음식 프로그램, ‘악(樂)인전’, ‘불후의 명곡’ 등 음악 프로그램까지 섭렵하며 장르 불문, 다채로운 분야에서 활약했기에 앞으로 그가 보여줄 남다른 존재감에 기대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준현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SM C&C는 강호동, 신동엽, 이수근, 김병만, 전현무, 한석준, 김태현, 박선영, 장예원, 김민아, 이혜성, 김수로, 황신혜, 윤제문, 이학주, 배다빈, 윤나무 등 MC, 배우 등이 소속되어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