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SNS 통해 근황 공개
아들 젠, 미키 마우스로 깜짝 변신
/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방송인 사유리가 아들 젠과의 다정한 일상을 전했다.

사유리는 22일 자신의 SNS 계정에 "젠키 마우스"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젠이 미키 마우스의 귀 모양 모자를 쓰고 있다. 이어 소파에 앉아 초롱초롱한 눈으로 카메라를 바라보는 등 귀여운 매력을 유감없이 뽐냈다.
/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이에 사유리는 "my love"라는 글을 덧붙이며 젠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사유리는 지난해 11월 일본에서 서양인 남성의 정자를 기증받아 아들 젠을 품에 안았다. 현재 유튜브 채널 '사유리TV'를 운영하며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