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김우빈 인스타그램
/사진 = 김우빈 인스타그램


배우 김우빈이 촬영장에서 만난 강아지 유복이에게 진짜 미소를 보냈다.
/사진 = 김우빈 인스타그램
/사진 = 김우빈 인스타그램
김우빈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반가웠어 유복아"라고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김우빈은 유복이를 꼭 안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김우빈은 전에 보지 못한 표정과 미소를 보여 시선을 끈다. 김우빈은 여운이 남는듯 유복의 뒷모습도 덧붙여 게재했다.
/사진 = 김우빈 인스타그램
/사진 = 김우빈 인스타그램
김우빈은 지난 2017년 비인두암 진단을 받고 활동을 중단하고 치료에 전념했다.
/사진 = 김우빈 인스타그램
/사진 = 김우빈 인스타그램
이후 건강 회복과 함께 지난해 11월 제40회 청룡영화상의 시상자로 나서며 복귀 신호탄을 쐈다. 신민아의 소속사인 예이엠엔터테인먼트로 이적하며 본격적인 활동 의지를 드러냈다. 현재는 최종훈 감독의 신작인 영화 '외계인'(가제)을 촬영 중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