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화보 공개
파격 콘셉트로 변신
배우 김소현./사진제공=싱글즈
배우 김소현./사진제공=싱글즈


배우 김소현이 고혹적인 비주얼을 뽐냈다.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는 19일 김소현과 함께한 4월호 화보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화보 속 김소현은 한층 성숙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특히 와이드한 슈트부터 레더 워커까지 젠더 뉴트럴 콘셉트를 완벽 소화하는 것은 물론, 여유로운 표정으로 데뷔 14년 차의 노련함까지 고스란히 드러내고 있다. 기존에 보여준 순수하고 밝은 이미지를 넘어 도회적이고 성숙한 분위기까지 선보이며 한계 없는 비주얼을 자랑하기도 했다.
배우 김소현./사진제공=싱글즈
배우 김소현./사진제공=싱글즈
배우 김소현./사진제공=싱글즈
배우 김소현./사진제공=싱글즈
또한 하이라이트를 강하게 준 풀뱅 앞머리와 히메 컷까지 김소현만의 스타일로 소화해내며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 무한 매력의 소유자임을 입증했다.

KBS2 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서는 고난도 액션신을,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에서는 조조의 혼란스러운 감정을 섬세하게 담아낸 김소현. 그는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배우로서의 고충을 털어놨다. 그는 아역부터 쌓아온 사극에서의 이미지가 고착화되는 것을 걱정하며 “‘이게 맞을까?’라는 의문이 들 때마다 선배님들의 조언을 귀담아듣고 표현하려고 노력했다”고 연기를 향한 노력과 열정을 드러냈다.
배우 김소현./사진제공=싱글즈
배우 김소현./사진제공=싱글즈
이어 “스스로 변화하고 싶은 부분을 찾아서 다음 작품을 통해 소화하려 한다”며 배우로서 끊임없이 성장하고자 하는 면모를 뽐내 앞으로의 행보에 기대감을 더했다.

김소현은 현재 ‘달이 뜨는 강’과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를 통해 폭넓은 연기력과 시선을 사로잡는 매력으로 대한민국 대표 배우로서 입지를 넓히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