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홍합 요리 'K 미디예 돌마' 선보여
"터키 신혼여행 때 소유진과 먹은 요리"
/사진 = SBS '맛남의 광장' 방송화면
/사진 = SBS '맛남의 광장' 방송화면


요리사업가 백종원이 아내인 배우 소유진과 신혼여행 당시 싸웠던 일화를 전했다.

18일 밤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홍합 요리를 만드는 백종원과 '맛남' 식구들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이날 개그맨 양세형은 홍합 요리를 만들겠다는 백종원에 "신혼여행가서 먹은 요리 아니냐"고 물었다. 백종원은 맞다고 고개를 끄덕였고, "(소유진) 화 안 나셨냐"고 묻자 "이거 먹을 때 분위기 좋았는데 마지막날 (싸움이) 터졌다"고 비화를 전해 웃음을 안겼다. 이를 듣던 게스트 배우 김정은은 무슨 일인지 안다는 듯 고개를 끄덕여 눈길을 끌었다.

다시 요리로 돌아와, 백종원은 "터키 길거리가면 먹을 수 있는 홍합요리"라며 이른바 '미디예 돌마'를 완성했다. 이를 먹은 '맛남' 식구들은 "홍합에 느끼한 맛을 부드럽게 잡아줘, 바다에서 아보카도 느낌이 나, 고소하다"면서 맛에 감동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