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개가수(개그맨+가수) 이상호와 이상민이 보험광고 전속모델로 활동한다.

최근 종영한 KBS '트롯 전국체전' TOP8 출신 이상호, 이상민이 광고계에서도 러브콜을 받았다.

쌍둥이 개그맨 이상호와 이상민은 '개그콘서트' 폐지로 아픔을 겪으며 설 수 있는 자리를 잃었다. 두 사람은 트로트 가수로 '트롯 전국체전'해 도전정신을 보여줬고, 이들의 매력을 높이 산 맞춤형 보험설계 회사의 기업이미지와 맞아 전속 모델 발탁까지 이어졌다.

꾸준한 노력으로 지금의 자리까지 오른 두 사람이 주는 밝은 이미지와 긍정적인 에너지가 앞으로 많은 광고에서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이상호, 이상민 형제는 2년간 TV광고를 비롯해 홈쇼핑, SNS 등 다양한 매체에서 활약한다.

이상호, 이상민은 '트롯 전국체전'에서 퍼포먼스 장인으로 시청자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또한 현역 가수들에게 밀리지 않고 최종 결승전에서 6위를 달성했다.

이상호와 이상민은 오는 20일 KBS2 '트롯 전국체전 스페셜 갈라쇼'에서 트로트 가수로서 업그레이드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며, '트롯 전국체전' 스핀오프 프로그램인 ‘트롯 매직유랑단’에서는 TOP8, 단장 송가인과 함께 예능감을 발산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