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 SNS 통해 근황 공개
김동완과 불화설 이후 여유로운 아침
"방 청소나 해야겠다"
그룹 신화의 김동완(왼쪽), 에릭. /텐아시아DB
그룹 신화의 김동완(왼쪽), 에릭. /텐아시아DB


그룹 신화의 에릭이 멤버 김동완과의 불화설 이후 근황을 공개했다.

에릭은 16일 자신의 SNS 계정에 "나도 방 청소나 해야겠다"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에릭의 작업실이 담겨 있다. 최근 SNS를 통해 신화 내 불화설을 언급한 에릭이 김동완을 만난 이후 여유로운 일상을 알려 눈길을 끌었다.
/사진=에릭 인스타그램
/사진=에릭 인스타그램
게시물을 본 팬들은 "오빠 이거 시그널 맞죠? 진짜 고생 많았어요", "잘 해결됐나요?", "얘기는 잘했나요? 너무 스트레스 받지 마세요", "편안한 밤이었길 바라요", "좋은 하루 되세요. 언제나 응원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에릭은 지난 14일 SNS를 통해 김동완을 공개 저격하며 신화 내 불화설을 알렸다. 이에 김동완은 직접 만나 이야기하자는 입장을 밝혔다. 이후 두 사람은 SNS를 통해 술자리를 갖고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음을 전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