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태현♥박시은, SBS '동상이몽2' 출연
계류 유산 고백 "잘 가 애플아"
진태현, SNS 통해 심경 글 게재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배우 진태현이 아내 박시은의 유산을 고백한 이후 심경을 전했다.

진태현은 지난 1일 자신의 SNS 계정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방송 이야기 관계로 이제야 소식을 전한다"며 입을 뗐다.

그러면서 "2020년 12월은 우리에게 기적이었다. 자연스럽게 11월 작은 생명이 찾아와 우리에게 사랑과 기쁨, 특히 희망을 주고 12월 말일 우리에게서 떠났다는 소식을 줬다"며 "임신, 아기, 출산 등 이런 단어는 나에겐 생소한 단어였다. 한 달 동안 초조함과 기다림, 그리고 기쁨 이별의 아픔 이런 게 진짜 삶의 살아있음 기쁨이었다. 우리 부부와 첫째 딸, 우리 가족에겐 행복과 사랑이었다"고 밝혔다.

또한 "만나지 못한 우리 애플 고맙다. 덕분에 더 좋은 사람이 되어간다. 그동안 제일 고생한 아내 시은아 고맙다. 덕분에 많은 감정 느껴 어른이 되어간다"면서 "언제나 함께 가자. 절대 혼자 걷게 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사진=진태현 인스타그램
/사진=진태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에는 태아의 초음파 한 장면이 담겨 있다. 진태현은 "2020년 마지막 날 이별 소식을 들었고, 2021년 1월 아내의 생일 전날 이별했다. '새해 복 많이 받으라'는 말이 우리에게 큰 위로가 되어주는 인사가 되었다. 우리뿐 아니라 현재 사랑하고 있는 모든 부부가 복 많이 받았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한편 진태현, 박시은 부부는 지난 1일 방영된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계류 유산을 고백하며 많은 이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다음은 진태현 인스타그램 전문이다.*방송 이야기 관계로 이제야 소식을 전합니다.

팬과 지인 여러분 언젠간 조카 안겨드릴게요. 1.6일 아내의 생일날 썼던 구구절절 ^^그대로 포스팅 할게요. 감사해요 응원해주셔서 우리부부 모든 과정 함께해준 동상이몽 가족들에게도 감사합니다. 2020년 12월은 우리에게 기적이었다 자연스럽게 11월 작은 생명이 찾아와 우리에게 사랑과 기쁨.

특히 희망을 주고 12월 말일 우리에게서 떠났다는 소식을 주었다. 임신 아가 출산 등 이런 단어는 나에겐 생소한 단어였다. 한달동안 초조함과 기다림 그리고 기쁨 이별의 아픔 이런게 진짜 삶의 살아있음 기쁨이었다. 우리 부부와 첫째딸 우리 가족에겐 행복과 사랑이었다.

만나지 못한 우리 애플아 고마워 덕분에 더 좋은 사람이 되어간다. 그동안 제일 고생한 내 아내야 시은아 고마워 덕분에 많은 감정 느껴 어른이 되어가네. 언제나 함께가자. 절대 혼자 걷게 하지 않을게.

#사랑 #기적 #생명 #삶 #이별 #아픔 #눈물 #감사 #희망

2020년 마지막날 이별소식을 들었고 2021년 1월 아내의 생일전날 이별했다. 새해 복 많이 받으라는 인사가 우리에게 큰 위로가 되어주는 인사가 되었다. 우리뿐 아니라 현재 사랑하고 있는 모든 부부가 복 많이 받았으면 좋겠다.

#새해복많이받으세요 #난다시힘을내우리첫째시험잘보게실어날라야겠다 #아빠의무게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