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에이젝스 윤영 인스타그램
그룹 에이젝스 윤영 인스타그램


그룹 에이프릴의 이나은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에이프릴의 이나은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에이프릴 출신 배우 이현주가 그룹 내 왕따를 당해 팀을 탈퇴했다는 논란이 계속 되고 있다. 이 가운데, 같은 소속사 DSP 출신 그룹 에이젝스의 윤영이 에이프릴 옹호하다 '럽스타그램' 의혹을 추가했다.

최근 이현주의 남동생이라고 나선 A씨가 이현주가 에이프릴 당시 멤버들에게 괴롭힘을 당했고, 이로 인해 공황장애 등을 얻었으며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고 폭로했다.

이 가운데 DSP 출신 에이젝스의 윤영이 에이프릴을 옹호하고 이현주를 저격해 관심을 끌었다. 그는 "현주야 미안한데, 할 말은 하자. 너 때문에 우리 애들 너무 불쌍하다"고 썼다.

윤영은 "현주가 비주얼인 건 누가 봐도 그렇다. 근데 잘 못 따라가겠으면 남들보다 열심히 하려는 모습이 있었어야 됐는데, 그런 건 찾아보기 힘들었다"며 "단순히 물타기로 상처받는 일은 그만합시다"라고 했다.

하지만 윤영의 에이프릴 옹호 이후 오히려 이나은과 럽스타그램 의혹에 휩싸였다.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두 사람의 럽스타그램의 증거들이 돌기 시작했다.
그룹 에이젝스 윤영 인스타그램
그룹 에이젝스 윤영 인스타그램
과거 윤영은 인스타그램에 '내 친동생이 있었다면 얘였을 거 같은 많이 바쁜 나은이. 에이프릴 많이 사랑해주세요! 파인에플 짱!'이라는 글을 남겼다. 그 글을 세로로 읽으면 '내거에요'가 된다.

이외에도 윤영이 휴대폰 뒤에 넣어놓은 사진에는 세 사람의 스티커 사진이지만 교묘하게 다른 사람만 스트랩으로 가려 이나은과 자신만 보이게끔 했다.

DSP는 이현주 왕따설을 부인하며 "확인되지 않은 허위사실 게재 및 이를 유포하는 행위뿐만 아니라, 일부 커뮤니티에 게재되고 있는 근거 없는 합성 사진에 대해서는 강경한 법적 대응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