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식 SBS 아나운서./ 사진=텐아시아DB
조정식 SBS 아나운서./ 사진=텐아시아DB


조정식(35) SBS 아나운서가 결혼식을 올린다.

조정식 아나운서는 오늘(21일) 서울 모처에서 8세 연하의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식을 올린다. 사회는 최기환 SBS 아나운서가, 축가는 브로콜리너마저, 케이윌이 맡았다.

앞서 조정식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하는 결혼인 만큼, 피해 안 끼치게 조심스럽게 준비하다 보니 가까운 분들께도 제대로 못 알려 죄송했다"며 "많은 분들께서 축하해주셔서 기분이 좋지만 동시에 쑥스럽기도 하다"고 결혼 소감을 밝혔다.

이어 "현명하고 착하고 배울점이 많은 사람을 아내로 맞게 됐다. 전 아직 많이 부족한 사람이지만 책임감을 갖고 더 멋진 남자로 거듭나겠다"고 다짐 했다.

조정식 아나운서는 2013년 SBS 공채로 입사해 교양, 예능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했다. 현재 SBS 라디오 '조정식의 펀펀투데이'를 진행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