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수민, 티비텐 '어떻게 지내?' 첫 주자 출격

소나무 탈퇴 후 연기자 전향
"영상 찍어서 스스로 모니터링
교수님-선생님들에게도 피드백 받아"
그룹 소나무 출신 지수민이 배우로서 제2의 시작을 꿈꾸고 있다.

지수민은 지난 20일 오전 공개된 텐아시아 유튜브 채널 TV텐의 새 코너 '어떻게 지내?'의 첫 번째 게스트로 초대됐다.
/사진 = 티비텐 '어떻게 지내?' 화면 캡처
/사진 = 티비텐 '어떻게 지내?' 화면 캡처


소나무에서 탈퇴한 지수민은 연기자로 제2의 시작을 꿈꾸고 있다. 지수민은 '연기자로서 어떤 준비를 하고 있냐'는 질문에 "대학을 최근에 졸업을 했다. 성신여대 연기과다. 활동을 하면서 못 다니다가 이번에 공백기가 생겨 학교에 잘 나갔다"고 말했다.

이어 "(학교에서) 후배들 연기하는 거 보고 저도 연기를 하면서 교수님 코멘트 듣고 직접 영상도 찍어서 본다. 제가 어떤 버릇을 갖고 있는지 뭐가 부족한지 저 스스로도 볼 수 있고 연기 선생님도 봐주시기 때문에 그렇게 노력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사진 = 티비텐 '어떻게 지내?' 화면 캡처
/사진 = 티비텐 '어떻게 지내?' 화면 캡처
지수민은 끝으로 "앞으로 지수민으로 열심히 활동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기대해 주시면 감사하겠다. '뭘 하든 진심을 담아서 하자'가 제 주의다"라며 "연기를 하든, 예능을 하든, 또 무대에 서든 진심으로 대하는 자세를 가질테니 많이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항상 건강하세요"라고 인사한 그는 "건강하지 않으면 모든 게 소용 없더라. 그러니 항상 건강하시길 바란다. 안녕! 감사합니다"고 손을 흔들었다.

지수민은 향후 배우로서 활동 영역을 넓힐 예정이다. 현재 국방TV '리얼 병영 톡! 행군기'에 MC 출연 중이다.

지수민의 더 자세한 인터뷰는 지난 20일 오전 공개된 TV텐 '어떻게 지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