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렬, 대한민국 빛낸 10인 선정
17일 방송예능인 부문 수상
"母 이렇게 기뻐하신 적 처음"
개그맨 지상렬/ 사진=(사)도전한국인협회 제공
개그맨 지상렬/ 사진=(사)도전한국인협회 제공


방송인 지상렬이 ‘대한민국을 빛낸 10인’으로 선정된 소감을 밝혔다.

17일 오후 2시 서울 라마다호텔에서 열린 ‘제8회 대한민국을 빛낸 10인의 대상’ 시상식에서 지상렬은 방송예능인 부문을 수상했다.

그는 “귀한 상을 받게 돼서 감사하게 생각한다. 많은 선배님들, 후배님들 계신데 송구스럽지만 제가 올해 52세가 됐다”며 “오늘 아침 집을 나서며 엄마에게 ‘상 받고 올게’라고 했더니 그렇게 좋아하시더라. 살면서 그렇게 기뻐하시는 표정을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인연을 소중히 여겨 오늘 같이 좋은 일이 생기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지상렬은 지난 한 해 채널A ‘도시어부2’를 비롯해 ‘개뼈다귀’ 등의 예능 프로그램에 고정출연해 활약을 펼쳤으며, 네이버TV ‘지멋대로해라’, 유튜브 ‘구독안하면지상렬’ 등 뉴미디어 영역에서도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지상렬은 1996년 SBS 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하자마자 특유의 언어유희로 대체불가 한 코미디언으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자신만의 독특한 유머 센스가 최근의 트랜드와 맞아 떨어지면서 새로운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대한민국을 빛낸 10인의 대상’은 대중문화를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서 도전을 통해 탁월한 성취를 거둔 인물들을 선정하는 행사로 2012년 시작해 올해로 8회 째를 맞았다.

‘제8회 대한민국을 빛낸 10인의 대상’에서는 지상렬 외에도 한류 공로 부문 탤런트 김태희, 스포테이너 부문 채은정, 전통 국악 부문 이봉근, 방송연기자 부문 강세정, 배우 부문 이준혁, 개그맨 부문 이상준, 뷰티 아이콘 부문 기은세, 대중가수 부문 김용진, 뮤지컬 부문 박해미 등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