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봉에 아낌없는 응원과 격려 부탁"
/사진=최성봉 인스타그램
/사진=최성봉 인스타그램


가수 최성봉이 위급했던 건강상태를 전했다.

17일 최성봉 소속사 봉봉컴퍼니는 "2월 8일과 2월 13일 이틀간 최성봉 군이 갑자기 기절해 숨이 멎어 중태에 빠졌다"며 "강남 모 대학병원 응급실에서 CPR과 위 세척 등을 진행했으며 4시간 정도 치료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지금은 다행히 집에서 회복 중"이라면서 "사실 저희 회사는, 성봉 군이 업무적으로 일이 있을 때만 함께 있을 뿐, 그 외적으론 성봉 군 홀로 있다. 다행히 회사직원과 함께 있을 때, 불미스러운 일이 생겼다"고 설명했다.

소속사 측은 또 "과거 몇 년간 스스로 응급실과 치료를 비밀리에 다닌 것으로 알고 있다"며 "봉봉컴퍼니는 주변에 최성봉 군을 알고 있는 분들께서 곁에서 응원과 격려의 말을 아낌없이 보내주었으면 하는 마음에 이 글을 적는다"고 했다.

끝으로 "최성봉 군이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진심 어린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응원을 촉구했다.

앞서, 최성봉은 대장암 3기와 전립선암, 갑상선 저하증 및 갑산선암 진달을 받고 수술이 필요한 상황을 전한 바 있다.

최성봉은 엠넷 '코리아 갓 탤런트 시즌1' 우승자로 이름을 알리며 '한국이 폴포츠'라는 수식어를 얻은 바 있다. 이하 최성봉 소속사 봉봉컴퍼니 입장 전문안녕하세요 가수 최성봉 소속사 봉봉컴퍼니입니다.

2월 8일과 2월 13일 이틀간 최성봉 군이 갑자기 기절해 숨이 멎어 중태에 빠졌습니다.

강남 모 대학병원 응급실에서 CPR과 위 세척 등을 진행했으며 4시간 정도 치료를 받았습니다. 지금은 다행히 집에서 회복 중입니다.

사실 저희 회사는, 성봉 군이 업무적으로 일이 있을 때만 함께 있을 뿐, 그 외적으론 성봉 군 홀로 있습니다. 다행히 회사직원과 함께 있을 때, 불미스러운 일이 생겼지만, 과거 몇 년간 스스로 응급실과 치료를 비밀리에 다닌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봉봉컴퍼니 측은 주변에 최성봉 군을 알고 있는 분들께서 곁에서 응원과 격려의 말을 아낌없이 보내주었으면 하는 마음에 이 글을 적습니다

최성봉 군이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진심 어린 응원을 부탁드리겠습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