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영, 생일 맞아 선한 나눔 실천
굿네이버스에 3000만 원 전달
"실질적인 도움되길 바라"
배우 박보영. /텐아시아DB
배우 박보영. /텐아시아DB


배우 박보영이 국내 저소득 가정 여아를 지원하기 위해 3000만 원을 기부했다.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를 통해 전달된 기부금은 저소득 가정 여아들에게 필요한 위생용품 지원 등 건강한 성장을 위해 사용된다.

이는 지난 12일 자신의 생일을 맞이해 좋은 마음을 담아 참여한 것으로 밝혀져 훈훈함을 더했다. 박보영은 지난해부터 굿네이버스를 통해 저소득 가정 여아를 위한 정기후원에 지속적으로 참여하며 선한 나눔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이와 관련해 박보영은 "성장기에 접어든 여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지만, 이처럼 온정이 필요한 아이들을 위해 많은 분이 좋은 일에 동참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황성주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장은 "저소득 가정 여아들을 위해 꾸준히 나눔을 실천해준 박보영에게 감사하다"며 "굿네이버스는 국내 여아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고 소중한 권리를 지킬 수 있도록 상담 치료 및 멘토링을 통한 전문적인 서비스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박보영은 올 상반기 방송 예정인 tvN 새 드라마 '어느 날 우리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에서 라이프스토리 웹소설 편집자 탁동경 역으로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