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센스, SNS 통해 소신 발언
"나중에 힙합도 중국서 시작됐다고 할라"
/사진=이센스 인스타그램
/사진=이센스 인스타그램


래퍼 이센스가 한복의 소유권이 자신의 나라라고 주장하는 중국의 누리꾼에게 일침을 가했다.

이센스는 15일 자신의 SNS 계정에 사진 없이 글을 올렸다. 그는 "설날 잘들 보냈길 바란다"며 입을 뗐다.

그러면서 "한푸 아니고 한복이다. 이 도둑놈들아. 뻔뻔하다. 한복이 중국 것이라 생각하는 사람들 정신 차려라. 한국 것이다"라며 "나중에 힙합도 미국 아니고 중국에서 시작됐다고 하는 거 아니냐"라고 털어놓았다.
/사진=이센스 인스타그램
/사진=이센스 인스타그램
앞서 중국의 일부 누리꾼들은 한국의 대표 음식인 김치와 대표 의상 한복 등을 자신의 문화라고 주장해 국내 누리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현재 각종 SNS를 비롯한 커뮤니티 상에서는 이 같은 주장을 놓고 갑론을박이 펼쳐져 파문이 일고 있다.

한편 이센스는 지난해 8월 정규 1집 발매 5주년 기념 앨범 '매리골드 테입스(Marigold Tapes)'를 발매헀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