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윤승아 인스타그램
/사진 = 윤승아 인스타그램


배우 윤승아 김무열 부부가 과감한 침대 셀카로 애정을 과시했다.

윤승아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 발렌타인 데이인데 뭐해요?"라고 적고 남편 김무열, 반려견과 함께 누워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흑백으로 처리된 사진에서 윤승아와 김무열은 어느 때보다 편안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했다. 두 부부의 애정이 잘 느껴지는 분위기다. 이 사진에 대해 윤승아의 지인들은 "어머어머 럽스타그램"이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승아 김무열 부부는 강원도 양양군 죽도해변 인근에 지상 4층짜리 건물을 올리고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